지구와 인류를 보듬는 글로벌 기구 위상 확립

재단법인 국제위러브유가 유엔 공보국(UN DPI·Department of Public Information) 협력 비정부기구(NGO)로 등록됐다. 유엔 공보국 산하 비정부기구위원회는 2018년 12월 20일 열린 NGO 심사 회의에서 위러브유의 그간 실적을 바탕으로 이 같은 내용을 결정했다.

유엔 공보국은 유엔이 지향하는 목표와 각종 사업을 홍보하기 위해 1946년에 설립된 기구다. 매년 두 차례 협력 NGO 등록 신청을 받고 심사 위원회를 소집, 최소 2년 이상 활동한 NGO 중 유엔기구와의 협업 경험과 국내외의 평가 등을 고려해 협력 지위 부여를 결정한다. 현재 전 세계 1,450여 개 NGO가 까다로운 심사절차를 거쳐 유엔 공보국과 공식적으로 제휴하고 있다. 유엔 공보국은 이들 NGO가 유엔의 목표를 지지하는 활동을 원활히 수행하도록 돕는다.

유엔 공보국 협력 NGO는 유엔 주관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것은 물론 세계 각지의 유엔 센터와 협업할 수 있다. 선정된 단체는 미국 뉴욕 유엔본부 구내에 출입할 수 있는 출입증(그라운드 패스)을 매년 지급받아 유엔기구에서 개최하는 모든 회의에 참관인 자격으로 참석할 수 있으며, 유엔 관련 각종 자료, 활동, 행사에 접근할 자격이 부여된다.

위러브유는 국경과 문화를 초월한 다각적인 복지활동을 전개해 왔다. 기후변화와 각종 재난, 빈곤과 질병으로 어려움을 겪는 지구촌 가족을 어머니의 마음으로 도왔다. 지난해 1600회를 돌파한 ‘전 세계 클린월드운동’과 157회를 맞은 ‘헌혈하나둘운동’은 환경보전과 생명 살리기에 힘쓰는 위러브유의 대표적인 캠페인이다.

또 세계 50여 개국의 지부를 중심으로 현지 맞춤형 긴급구호를 펼쳐 각국 정부와 지자체, 국제기구로부터 환영을 받았다. 이는 곧 국제적인 파트너십 체결로 이어졌다. 이런 행적은 유엔이 추구하는 가치에 부합하며 빈곤·기아 종식, 복지증진, 교육 보장, 물·위생 보장, 환경보전, 글로벌 파트너십 활성화 등 유엔이 설정한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실행에 힘을 싣는 실질적인 활동으로 평가받아 왔다.

유엔 공보국 협력 NGO에 선정됨으로써 명실상부한 글로벌 NGO로서의 위상을 확립한 위러브유는 유엔과 손잡고 지구촌 가족을 돕는 복지활동을 더 적극적으로 펼칠 수 있게 됐다. 더불어 인류가 직면한 전 지구적 문제에 대한 대중의 인식을 높이고 해결을 돕는 역할을 계속해나갈 전망이다.